2015-10-18 마지막 편집

방송연출가

개요

방송연출가는 라디오 또는 텔레비전의 프로그램을 기획 및 구성하여 제작하는 자를 말한다.

수행직무

적성 및 흥미

방송연출가(프로듀서)는 창의력과 독창적인 아이디어가 있어야 하며 많은 사람들을 지휘할 수 있는 통솔력과 위기 대처 능력이 있어야 한다. 다양한 정보에 대해 폭넓게 수용하는 태도가 필요하며 신체적인 건강과 원만한 대인관계가 요구된다. 진취형과 예술형의 흥미를 가진 사람에게 적합하며, 리더십, 적응성, 책임감 등의 성격을 가진 사람들에게 유리하다.

준비방법

방송연출가가 되기 위해서 필요한 학력, 전공의 제한은 없으나 대학교에서 신문방송학, 연극영화학, 영상예술학, 방송영상학 등을 전공하면 취업하는데 유리하다. 대학교의 신문방송학과에서는 커뮤니케이션에 대한 이해와 미디어 활용 및 실무 능력을 익힐 수 있다. 방송아카데미 등 사설방송관련 교육기관에서 방송연출가가 되기 위한 교육과 훈련을 받을 수 있다. 특별히 요구되는 국가공인자격증은 없지만, 주요 지상파방송사 등 채용시험 응시 시 TOEIC 공인영어성적 제출을 요구하는 경우가 많다. 또 KBS에 입사지원 할 경우 KBS한국어능력시험 성적이 필수적으로 요구된다. 토익은 미국 ETS가 상업 및 국제적 공용어로서의 영어 숙달정도를 측정하기 위해 개발한 시험 제도이다. KBS한국어능력시험은 KBS가 궁극적으로는 국민의 국어 사용능력을 높이고 문화를 발전시키는 데 기여하기 위해 시행하는 시험으로 한국방송공사에서 실시하고 있다.

학력 분포

중졸이하 (0%), 고졸 (18%), 고졸 후 교육이수 (3%), 전문대졸 (30%), 대졸 (48%), 대학원졸 (0%), 박사졸 (0%)

전공학과 분포

인문계열 (23%), 사회계열 (54%), 교육계열 (2%), 공학계열 (6%), 자연계열 (2%), 의학계열 (0%), 예체능계열 (14%)

임금정보

조사년도:2013년, 임금 하위(25%) 3200만원, 평균(50%) 4200만원, 상위(25%) 5000만원

취업

지상파 방송사의 방송연출가가 되기 위해서는 각 방송사에서 실시하는 공개채용에 합격해야 한다. 지상파 방송국의 공채시험에 합격하기 위해서는 언론고시라 불릴 정도로 힘든 공개채용시험에 합격해야 한다. 지상파 방송사의 공개채용시험의 경쟁률은 굉장히 높다. 케이블방송국, 위성 방송국, 프로덕션사, 기업체 사내 방송국, 인터넷 방송국 등의 경우에는 인맥이나 사설방송교육학원 추천 등 다양한 경로로 채용이 이루어지며 일반적으로 전문대졸 이상의 학력이 요구된다. 주요지상파 방송사외 기타기관에서는 공채뿐만 아니라 수시모집으로도 채용이 많이 이루어진다. 신입 PD는 방송국에 입사하여 AD(Assistant Director, 조연출)를 맡게 되는데, 선배 PD(보통 ‘사수’라 부른다)와 한 조를 이루어 업무를 하게 된다. 짧게는 2~3년, 길게는 7~8년 정도 AD로 있다가, PD로서 데뷔(입봉이라고도 부른다)를 하게 된다. 비공채의 방송입문 과정으로 방송연출가(PD)가 되기 위해서는 방송직의 특성상 조연출기간(2~3년)을 거쳐야 된다. 방송연출가가 포함된 감독 및 기술감독의 종사자수는 16,300명이며, 이 가운데 임금근로자는 11,300명(69.5%)이다. 방송연출가가 포함된 감독 및 기술감독의 성비는 남자 86.9%, 여자 13.1%이며, 평균 연령은 35.8세이다. 전체적으로 평균 15.5년의 학력을 보유하고 있으며, 평균 계속 근로연수는 6.4년이다(자료: 2011-2012 Job Map).

직업전망

새로운 매체의 출현에 따른 방송산업의 변화와 방송채널의 다양화, 방송프로그램의 세분화 등은 방송프로듀서의 일자리 확대의 주요 원인이다. 영상매체에 대한 선호가 높아지면서 한 방송사 안에서도 다양한 프로그램이 제작(MBC -MBC music - MBC everyone 등)되고 있고, 디지털 기술의 발전으로 DMB(디지털멀티미디어방송)를 비롯해 와이브로(WiBro:무선휴대 인터넷), IPTV(인터넷 프로토콜 기반의 텔레비전) 등 방송채널이 다양해진 것은 방송프로듀서의 일자리에 긍정적인 영향을 미치고 있다. 또한, 방송법, 통신법 등 미디어 관련법의 개정으로 방송과 신문, 통신과 인터넷 등 미디어 간 경계가 허물어지고 휴대전화, 인터넷 등 통신 수단으로 방송을 손쉽게 수신하게 되면서, 이에 적합한 방송 콘텐츠를 제작하는 것이 각 방송사의 중요 현안이 되었다. IT와 방송산업의 융합으로 콘텐츠 확보의 중요성이 높아지고 있는 것도 관련 인력의 일자리 확대의 원인이 되고 있다.그러나 방송사의 경영 악화로 신규 인력 채용이 잘 이뤄지지 않고 있고 외주제작을 늘려나갈 것으로 보이는데, 외주제작사의 경우 소규모인 경우가 많아 예산 부족으로 신규인력을 채용하기 쉽지 않기에 입직경쟁이 몹시 치열하다. 독립프로덕션이나 종합유선방송사(CATV)의 경우 규모가 작고 계약직 직원이 많으며, 근무환경이나 임금이 열악한 편이다.

관련직업

분류 사회복지, 문화, 예술, 방송 > 문화, 예술, 디자인, 방송관련직
관련학과 광고, 홍보학과, 신문방송학과, 연극, 영화학과